본문으로 바로가기

롯데마트에서 여보가 좋아하는 돼지불고기를 하나 사려고 둘러보다가 유명한 기사식당 브랜드라는 녀석이 있어서 하나 집어들었다. 예전에 먹어봤던 ▶올품 더덕찜닭처럼 이것도 외부 브랜드로 이름표달고 런칭한 케이스인가보다. ▶쌍다리 기사식당 검색해보면 성북동에 유명한 곳으로 많은 리뷰가 나온다. 


고기 먹을때는 쌈채소에 같이 싸먹으면 조금이나마 덜 기름지고 덜 살찌는 느낌이라 좋다. 딱히 맛으로 먹는게 아니라 건강을 위해서 싸먹곤 함. 무슨 쌈야채 사야될지 몰라서 두리번거리다가 조영준 농부라는 분이 본인의 사진과 이름을 박아놓은 되게 정직해보이는 모둠쌈이 있어서 이걸로 집음.


쌍다리 돼지불백 고기는 냉동에 넣어놨더니 꽁꽁 어는 바람에 해동을 좀 해서 팬에 올렸다. 처음부터 불을 세게하면 녹아서 물기가 많아지기전에 눌러붙으니 살살 데워주어야 한다.



청경채좀 같이 썰어넣고 볶아서 완성했다. 그러나 비쥬얼이 기사식당의 불맛나는 연탄구이 양념돼지불고기와는 사뭇 다르다. ▶쌍다리 기사식당 리뷰에 나온 사진같이 불맛 날거같은 바싹 익힌 고기느낌은 아니고... 집에서 구워서 어쩔 수 없나...


맛도 뭐 딱히 다른 양념 불고기에 비해 특이한 건 없었다. 오히려 양념이 밍밍하게 느껴질 정도. 그냥 간이 좀 세게 되어있는 마트 자체상품을 사는게 더 맛있겠다 싶네. 조영준 농부의 모둠쌈은 정말 신선하고 야채들이 건강해서 만족스러웠다. 벌레먹은 자국과 흙이 군데군데 묻어 있어서 잘 씻어 먹어야 했음 텃밭에서 키운 진짜 유기농야채 느낌.


이웃추가 (클릭) 하시면 무료구독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공감버튼♡ 과 댓글은 업로드에 큰 힘이 됩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