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강남 쪽에서 일하는 친구를 만날 일이 있어

도곡동 매봉역 근처에 다녀왔습니다.










오늘 방문한 곳은 분위기가 좋은 술집으로 유명한 자파스입니다.

매봉역 4번출구에서 도보 5분이내 거리에 위치하고 있는데요,








골목에 있는데도 불구하고 사람이 북적북적 인기가 많았습니다.

분위기가 좋은 술집이다보니 삼삼오오 모여서 즐기러 온 손님들이 많더라고요.












잠시 가게를 둘러본 후

저희도 앉아서 주문을 해봅니다.







자파스라는 가게의 이름은

Japanese Small Plates Pub & Sashimi Bar

라네요. 


아이고 길어라 ㅋㅋㅋ


아무튼 이름을 봤을때 일본식 1인플레이트를 표방하는

사시미 전문 주점인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뭐야 설명도 길잖아 ㅋㅋㅋㅋ)


아무튼 메뉴를 한번 볼까요??




메뉴판에도 다시 설명이 나와있듯이

야금야금 여러음식을 즐길 수 있게 가격대가 책정되어 있습니다.

왜 호프집 같은데서 안주 뭐 하나 시킬라치면 15000~20000 

가격이 이러면 참 난감하잖아요 시켰다가 맛없을까봐 걱정도 되고

한편으론 이것저것 다양하게 가볍게 맛보고 싶은데 말이죠










자파스의 안주류와 주류는 대략 이렇습니다.





술은 가볍게 유자사와 자몽사와 주문했구요.

분위기 좋은 이런 강남스타일 술집에서 소주먹긴 좀 그렇잖아요 ^^;

그렇다고 못마실 건 없으니 처음처럼 참이슬 이런건 없지만 화요도 팔고

그 외 사케 등 다양한 주류와 일본식 안주요리들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광어사시미부터 한접시 나와줍니다.

수산시장에서 먹는 싼게비지떡 스타일이 아니라

먹음직스럽게 두툼하게 썰린 사시미들과

예쁘게 데코된 플레이트가 식욕을 한껏 자극하네요.





앞접시에 두툼한 광어사시미 한조각 올려놓고

생강과 나물, 간장을 살짝 얹어서 한입에 쏘옥 넘어주면~?

술 한모금이 절로 땡기네요 크아~








다음에는 치킨 데리야키입니다.

닭고기가 두툼하게 불맛나게 구워지고

소스도 달짝새콤하니 아주 일품입니다.

오히려 일식집에서 먹는 치킨 가라아케보다 맛깔나네요~!







가게가 어둡다보니 조명 때문에 사진빨이 안받는게 참 아쉽네요.

술집 은은하게 분위기도 좋고

안주가 하나하나 맛뿐 아니라 보기에도 정갈하니 예쁩니다.









그리고 해산물 볶음면까지~~









오징어 홍합 등의 해산물이 듬뿍 들어있고요

면은 넓적한 형태로 볶음쌀국수 먹을때 그 느낌입니다.


생각해보면, 태국음식점 같은데 가서 볶음면 시키면

만 몇천원씩 할텐데 오히려 술집인데 안주가 더 싸네요.

그렇다고 우려했던 것처럼 양이 부족한 것도 아니고

일반 다른 술집에서 시키는 안주보다 작다고 못느끼겠습니다.


가격을 낮추고 여러 안주를 주문하게 만든 

자파스의 이 전략 참 마음에 드네요.








마치 금방이라도 날아오를 듯한 천사의 날개같은 ...

... 광어사시미 ㅋㅋㅋ







술을 먹어야 하는데 

안주가 맛있어서 젓가락이 쉴 틈이 없어요~






사시미 썰어주는 술집이라니 보기 드물죠 ㅋㅋ

게다가 다른 안주들도 전부 맛깔스럽고

가게 분위기까지 좋고!!

여러모로 훌륭한 술집이었습니다.


연인끼리 또는,

소규모 지인끼리 만나서 도란도란 얘기하기에 가장 좋은 곳이네요^^





자파스


평일: 05시 30분 ~ 새벽 01시 30분(11시 50분 Last Order)
토,일: 05시 30분 ~ 새벽 01시 30분(11시 30분 Last Order)
주소: 서울 강남구 도곡동 416-9번지
연락처: 02-575-3939
예약가능






위드블로그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5.03.29 20:13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