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수원 연무시장에 들르게 되어 이름난 족발집인 사또통족발을 한번 먹어보았습니다.

수원이 은근 땅덩이가 넓고 서울처럼 특정 몇군데만 발달해있는 형태가 아니어서

여기저기 찾아다니면서 놀기는 조금 애매한데요,

 

 

 

 

여기 연무동은 수원역이나 근처 수원화성 구경도 할겸 들르기에 가까운 곳입니다.

연무시장에서 구경도 하고 맛있는 족발 든든하게 먹은 뒤

가볍게 산책도 하면서 아름다운 수원화성 야경을 보는 코스~

 

 

데이트하기에 정말 딱이에요 ^^

그러나 오늘은 남자들끼리 왔다는거 흑흑 ㅠㅠ

 

 

 

 

 

 

연무시장 입구로 들어와서 조금 들어가다 꺾어주면 금방 사또통족발이 보입니다.

단언컨대 수원에서 가장 맛있는 족발이 아닐까,

아니 제가 지금까지 먹어본 족발중에 가장 부드러웠습니다.

 

배달해서 먹는 야식 족발 이런건 그냥 슈레기 수준이고

맛있다는 마포 공덕 족발골목에서 먹는 것보다도 더 야들야들하니 맛있었어요.

 

 

 

 

 

 

지도에 보시면 바로 옆에 수원천 보이죠? 근처에 수원화성도 있답니다.

수원천에서 등불축제도 하고,

수원화성은 야경이 정말 아름다우니 꼭 한번 가보셔요.

언젠가 여자와 함께 오붓이 데이트하러 오는 날이 오길 ㅋㅋ

 

 

 

 

 

 

 

저희는 슬슬 문닫을거 같은 분위기인 9시 넘어서야 도착을 했습니다.

최근에 일이 많아서 퇴근이 영 늦네요 피곤도 하고....

그냥 집에서 쉴까 하다가 그래도 먹고 살자고 하는 일인데

수원 최고의 족발 맛집이라는 명성에 솔깃하기도 해서 지친몸을 이끌고 찾아갔습니다.

 

방문포장시 무려 3000원이나 할인을 해줍니다.

것보다 밖에 오토바이도 놓여있는 걸로봐서 배달도 되는 모양이더라고요~

 

 

 

 

 

 

가게 안이 생각보다 작아서 놀랐습니다.

테이블 4~5개 있을까요?

주방하고 10평 남짓 작은 홀이 전부인

그야말로 시장거리 속의 숨은맛집 분위기였습니다.

 

방송 출연한 것으로 한쪽 벽에 크게 붙여놨네요.

 

 

 

 

 

 

 

포부가 남다릅니다. 두그두그

 

 

 

 

 

가게가 크지 않다보니 저절로 오픈형주방이 되어버린? ㅋ

주문이 들어가고 사장님이 열심히 썰어주시는 모습이 보입니다.

남자 둘이서 왕족발 중 사이즈를 시켰습니다.

불족발도 땡기긴 한데 최근엔 매운걸 좀 안먹고 있어서요.

 

그리고 진짜 족발 맛집이라면 일단 기본 족발부터 맛있어야겠죠??

 

 

 

 

 

 

 

 

 

 

금새 상차림이 나옵니다.

일반적인 상추쌈과, 고추 마늘 양파

쌈장 새우젓, 콩나물국, 양파절임 무채(?)

 

 

 

 

 

 

 

저 작은 고추는 한입 베어무는 순간 요단강 건널거 같아서 참았습니다. ㅋㅋ

맛있는 족발 먹기도 전에 입에서 불나기는 싫어요 ㅠㅠ

저는 그냥 무난하게 양파 쌈장에 찍어먹는걸 좋아합니다 ^^

 

 

 

 

 

 

맛깔난 쌈장과 새우젓

이런거만 찍어먹어봐도 이 가게의 손맛이 어떻구나 하고 알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제가 요리사니까요 하하하

 

 

 

 

 

 

아삭한 무김치가 독특하고 자꾸 젓가락이 가게 만듭니다.

 

 

 

콩나물국이 짜지도 시지도 않고 오히려 약간 싱겁다? 고 느낄 정도의 간입니다.

일반 음식점들에서 조미료 투하해서 간맞추는게 보통인데 저염식 식단처럼 매우 건강한 맛이에요.

 

 

 

 

 

 

자 드디어 족발이 나왔습니다.

와 일단 비쥬얼부터가 때깔이 좋습니다.

야식배달 족발 시켜먹으면 개봉할때부터 뭔가

밍밍하고 식어빠져서 굳은 느낌이 나잖아요?

그런거 절대없음

 

 

 

 

 

 

 

그냥 눈으로만 봐도 콜라겐 다량함유라고 써있는것 같네요

 

 

 

 

 

 

 

 

 

족발이... 와 부드럽다

딱 한점 새우젓만 살짝 찍어 맛보고는

와 여기 맛있는데? 라고 바로 판정을 내렸습니다.

 

어떻게 이렇게 부드러울 수가

고기가 뻑뻑한 부분이 하나도 없이 맛있습니다.

 

 

 

 

 

 

 

 

 

껍데기쪽은 너무 부드러워서 말할 것도 없

살코기 부분도 전혀 퍽퍽하지 않고 입에서 살살 녹습니다.

아 부드러운 족발을 먹어본 적이 없어서 뭐라고 글로 표현해야 할지 잘 모르겠네 ㅋㅋㅋㅋ

오랜 식당운영 노하우와 맛에 대한 꾸준한 연구로

족발의 연육 비법을 터득하고 계신게 아닌가 생각됩니다.

 

 

 

 

 

맛있게 쌈도 싸서 먹어주고요~~

 

 

 

 

 

 

 

사실 오기전에 국밥 한그릇 저녁을 이미 먹은 상태여서

중 사이즈 족발이 나오는 것을 보고 뜨어 이거 다 먹을수나 있을까 했는데

한번에 두세점씩 마구 집어먹다보니 금방 다먹어버렸네요 ㄷㄷㄷㄷ

요즘 입도 짧은데 밥까지 먹고와서 다 먹은걸 보면

진짜 맛있긴 맛있었나봅니다.

원래도 그닥 족발을 좋아하진 않았거든요...

이런 족발맛집이 근처에 있으면 자주 배달시켜 먹을거 같아요.

 

 

 

 

 

 

 

 

살코기를 모두 흡입한 뒤

아쉬운 마음에 뼈다구까지 들고 뜯어먹어줍니다.

요게 또 별미죠 ㅋ

 

연무동이나 연무시장 가실 때 꼭 한번 들러서 드셔보세요.

수원화성 나들이할때 들르기도 좋은 코스이구요.

요즘 뭐 전국5대짬뽕이니 그런식으로 제멋대로 이름붙이는게 유행인데

족발로 치면 수원최고의 맛집이라고 할만한 그런 족발집이었습니다.

 

 

사또통족발

경기 수원시 장안구 연무로 37-2

031-242-8254

 

 

위드블로그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