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라오뽀에게 한국 안에 있는 또다른 나라, 나미나라공화국을 소개해주기 위해 남이섬에 다녀왔다.



번지점프와 짚라인(?) 해보고 싶지만 여기선 말고.



입구에서부터 나미나라공화국 입국심사대를 보고 여권이 필요하다고 말했더니 긴가민가 하면서 믿는 눈치 ㅎㅎㅎ 너무 착하고 순진한 우리 라오뽀. 놀렸다가 한대 맞았다.



한시를 읽어주세요♡^^ 라오뽀에게 멋있게 읽어달라고 했더니 허리춤에 손집고 폼잡으면서 한번 낭독해주셨다. 멋져멋져 >_<



와 아궁이에서 만드는 찐빵. 신기허다~ 하얀 녀석들이 탱글탱글 귀여워보인다.



하나 먹어주고~ 열심히 군것질하고 자전거타고 돌아다니다가 핸드폰이 없어져서 갑자기 우울모드가 되었다. 라오뽀 눈에 눈물이 그렁그렁... 내 핸드폰 없어졌는데 왜 너가 우니 미안해 ㅠㅠ 


그러다 계속 전화를 걸어보는데 어느순간 받는 것이었다!! 다행히 남이섬 안전요원이 지나가다 주워서 가지고 있었다. 자전거 앞에 짐바구니에 넣어놨다가 창살 사이로 폰이 빠져버린듯 왜 멍청하게 거기에 넣었냐고 엄청 혼나고 우어어



쨌든 찾았으니 마저 구경을 다 했다. 예전에는 타조가 마음대로 돌아다녔던 것 같은데 사람들이 하도 스트레스 줘서 그런지 이제는 따로 울타리를 쳐놨다. 답답하지 않게 그래도 꽤 큰 공간을 할애해줬네



곳곳에 멋진 조형물과 놀거리 볼거리가 풍부한 남이섬. 날이 갈수록 더 완성도있고 체계적으로 꾸며지는 관광지같다. 하지만 가서 놀더라도 알 건 알아야지. 친일파 후손이 소유주라는 사실은 충격적이고, 첫단추부터 잘못꿴 반세기 한국 현대사의 적나라한 결과물이라고도 할 수 있다. 아래에 관련글을 링크하니 읽어보시고 사실관계 확인과 판단은 스스로 하시길.


▶친일파 가계도 (아고라)

▶남이섬에 얽힌 야그 (아고라)





남이섬 구경을 마치고 돌아오는 길에 밥을 어디서 먹을까 하다가, 남이섬 주변의 닭갈비집들은 왠지 만족도가 떨어질 것 같아서 돌아오는 도로변에 괜찮아 보이는 기사식당을 하나 발견하고 들어갔다. 이름은 동하기사식당. 돼지불백 값도 얼마 안하네 2인세트 주문~ 손님이 하나도 없고 우리뿐이라 살짝 걱정했지만 기우라는 걸 깨닫는데 그리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



동하기사식당 위치. 그냥 남이섬 왔다갔다 하는 길에 도로변에 건물이 으리으리하거나 장사 잘되는 맛집스러워 보이는 곳들도 더러 있는데, 여기를 찾아가서 먹겠다면 네비게이션 찍고 가는게 좋을 것 같다. 그냥 보면서 찾아가다간 지나치기 십상이니.



인터넷에서 찾아보고 간 곳이 아닌데 유명한 사람들도 많이 왔다간 모양이다. 동하기사식당 맛있어요~ 라고 사인들을 남겨놨다. 접시에 써놓으니까 독특하고 재밌다 ㅎ


[동하기사식당 셀프바]


셀프바에 각종 반찬과 야채가 푸짐하게 있다. 깻잎에 감자에 소세지에... 와 반찬 이거랑 밥한공기 먹어도 될거같아. 맛까지 좋고. 쌈야채 싱싱한거 보게. 강원도라 역시 



남기진 않도록 조금씩 가녀와서 먹고 또 떠다먹고 했다. 소세지 보니까 영화 아저씨가 생각나는군...


[동하기사식당 돼지불백]


드디어 주인공이 나왔다. 크아 너무맛있어~ 불맛이 입안가득 퍼지며 쫀득한 육질과 좔좔 흐르는 양념의 하모니가 크~~ 우리의 손은 말없이 쌈야채와 고기로 번갈아 왔다갔다 할 뿐이고...


[동하기사식당 김치찌개]



같이 나온 김치찌개도 얼큰하니 맛있었다. 여러 반찬에 돼지불백 쌈싸먹고 김치찌개 얼큰하게 떠먹으니 뭐 더 필요가 없는 조합이로구나


[동하기사식당 숭늉 솥단지]


다먹으면 누룽지 숭늉까지 떠먹을 수 있다. 와 역시 기사식당이구나 생각이 들었다. 닭갈비 안먹고 여기서 돼지불백 먹길 참 잘했다 크하하 닭갈비는 그냥 서울에서 먹거나 마트에서 양념사서 집에서도 해먹으면 돼 ㅎㅎ 남이섬에 언제 올지 모르겠지만 다시 온다면 그때도 동하기사식당 들러서 먹어야겠다.



로그인 필요없는 ♡하트공감버튼 한번씩 눌러주시면 블로그 업로드에 큰 힘이 됩니다 ^_^ ▶네이버 이웃추가 (링크클릭) 하시면 무료로 글을 구독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도 로그인 필요없으니 어떠한 의견이든 자유롭게 남겨주세요!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6.08.05 20:16

    비밀댓글입니다